RocketBook 2주 사용기

  

 

https://getrocketbook.com/

 

정리한 내용을 그려 위키에 넣으려고 구입했다.

120% 만족한다.

 

그동안 사용했던 이런 류의 제품과 확연히 다른 점은  1) 완벽하고 깨끗하게/쉽게 스캔된다는 점, 2) 내용을 수정 할 수 있다는 점, 3)  다양한 색을 쓸 수 있다는 점 등이고 단점은 1) 표지에 코팅된 냄새가 다소 역하다는 것 (시간이 지나면 신경쓰지 않을 정도가 됨),  2) 종이 역활을 하는 코팅된 플라스틱이라 손상이 가면 그 부분은 스캔할 때 마다 흔적이 남는다는 점, 3) 내용물에 비해 고가라는 점 등이다.

 

지워지는 볼펜인 프릭슨 펜 외에도 쓸수는 있으나 깨끗하게 지워지지 않는다. 재빨리 지울 경우 유성펜도 지워지긴 했다. 그러나 엷은 색 띠가 남았다.

쓴 내용은 전용 지우개나 물로 깨끗이 지워진다. 약 2주 뒤에 지울 때는 몇번 더 힘써야 했지만 역시 잘 지워졌다.

16페이지 밖에 없지만 적당하다 생각한다. 

 

QR코드를 수직방향으로 두고 찍어야 한다. 그렇지 않으면 스캔 불가. 

QR코드가 수직으로 보이며 영역이 인식되기만 하면 순식간에 스캔해서 지정된 수신처에  PDF/JPG 포맷으로 보내준다. 

조금 기울여 스캔해도 훌륭하게 보정해준다. 

 

iPad+펜 가격이면 집 한채 살 가격인데, RocketBook은 크게 부담스럽지 않다.